본문바로가기


컨텐츠

칭찬합니다

  1. 홈
  2. 시민광장
  3. 시민의소리
  4. 칭찬합니다
  • 시민과 함께 호흡하고 봉사하는 성실한 서울시설공단이 되겠습니다.
  • 이곳은 우리공단의 시설이나 서비스 이용후 고마운 직원이나 훈훈한 미담 사례를 게시하는 곳입니다.
  • 일반민원의 경우 "시민의소리"를 이용해 주시고 게시판 목적과 관련없는 내용은 게시자 동의 없이 삭제될 수 있습니다.
  • 글 게재를 위해서는 본인인증이 필요하며, 본인인증을 하시면 하단에 '글쓰기' 버튼이 보입니다.
칭찬합니다. 게시글 내용
^^천사같이 아름다운 장애인 콜 권미선 선생님을 칭찬합니다^^
작성자 이기훈 조회수 2252
등록 부서 이기훈
등록일 2013/02/06 17:08

시장님 안녕하세요?

서울시 발전에 정성과 열정을 다하는 시장님 및 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저는 장애아들을 키우는 이기훈 엄마입니다. 저희 아들이 장애인 콜택시를 3년 동안 이용하면서 복지관을 다니고 있습니다.

얼굴도 모르고 생긴 모습도 모르지만 천사같이 착하고 예쁜 목소리만 들어도 금방 알 수 있는 권미선 선생님을 칭찬합니다.

평소와 마찬 가지로 알람 시간만 울리면 눈을 떠 2시간 전에 장애인 콜에 접수를 합니다.

오늘은 깜박 잊고 2시간 20분전에 접수를 했나봐요.10분후에 문자 메시지가 와서 이용접수 되었다는 문자 인줄 알고 아들을 깨워 서서히 복지관 갈 준비를 시작을 하지요.

그런데 그 문자 내용은 이용시간이 맞지 않아 접수 되지 않았다는 내용인 줄 모르고 준비 하느라 눈 코 뜰 새 없이 바쁘지요. 한 참 후에 장애인 콜에서 전화가 오더라고요.

그 분은 권미선 선생님 이었습니다. 늘 이용 하시는 고객 분이신데 오늘은 접수가 안 돼 어서 전화를 했다는 것이었습니다. 얼마나 고맙고 감사한지요.

그 수많은 장애인들이 하루에도 몇 백 명이 이용하는데 기억하고 전화를 한다는 것은 자기 직업의식이 투철하고 책임감과 성실함을 가지고 이용자를 한 분 한 분 소중히 생각하는 선생님의 인품이 남달라 보였다.

아~~아 요즈음에도 이렇게 배려하는 마음과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정성을 다해 이용자와 그 가족들에게 용기와 희망을 안겨주는 직원들이 있기에 서울시가 더욱더 발전 하리라 믿습니다.

권미선 선생님 전화를 받지 않았더라면 오늘은 물리치료, 작업치료도 받지 못하고 마냥 발만 동동대면서 전화기만 불통 나고 말았겠지요.

선생님께 다시 한 번 정말 고맙고 감사한 마음을 전하고 칭찬의 박수를 보냅니다.

선생님 희망과 용기를 잃고 사는 장애인가족들에게 소망을 주시고 빛과 소금이 될 수 있는 그런 직원이 되길 진심으로 기도합니다.

선생님 새해 건강하시고 복 많이 받으세요.

2013.02.06 이기훈 엄마 올림

목록

0개의 댓글이 있습니다.

컨텐츠 담당자 및 만족도 평가

담당부서 :
기획조정실
담당팀 :
CS성과팀
전화 :
02-2290-6114

컨텐츠 만족도 평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