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설공단 기타도로교통업무

전체시설

컨텐츠

시민의 소리

  1. 홈
  2. 참여·알림
  3. 시민의 소리
서울시설공단은 시민의 소리에 귀 귀울이겠습니다.

공단관련 문의, 건의, 불만, 고충 등 시민님의 의견에 대하여 답변을 드리겠습니다.

시민의 소리 글을 작성하시기 전에 시민광장>시민이용안내>자주하는 질문에서 해당내용을 먼저 검색해 보시기 바랍니다.

  • 게시판은 실명으로 운영되오니 성명, 주소, 전자우편주소, 연락처 등이 불분명한 경우 임의삭제 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본 게시판의 운영목적과 부합하지 않는 광고성 글, 단체 또는 개인을 비방·음해한 내용, 개인정보노출(주민등록번호 등), 저속한 표현, 반복게시물 등은 답변생략, 비공개 조치 및 임의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 공단관련 업무와 무관한 경우 해당기관 안내만 가능하오니 이해해 주시기 바랍니다.

민원답변은 2일 ~ 7일(업무일 기준)이내에 처리 됩니다.

관할기관을 먼저 확인하시면 편리합니다.

  • 거주자 우선주차 및 불법주차견인 관련사항은 관할 구청 시설관리공단에 문의 바랍니다. 해당기관 연락처안내
  • 공영주차장은 서울시 및 25개 자치구에서 분산관리 하고 있습니다.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주민번호 등 개인정보가 포함된 내용은 게시를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등록하신 글은 로그인 후 마이페이지 > 시민의소리에서 확인 가능합니다.

게시글 상세내용
제목 도로환경처 윤영화차장님은 제 은인이십니다.
민원분야 작성자 홍OO
답변관련 공개(Y/N) 공개
내용 2020년 8월 24일 밤 10시 30분 경...
상계방향으로 가는 동부간선도로에서 있었던 일입니다.

차가 많지 않아 80km이상의 빠른 속도로 달리는 차가 많았습니다.
그런데 제가 운전하던 차가 갑자기 엔진이상으로 멈추게 되었습니다.
엑셀이 심상치 않아 끝차선으로 차를 옮기긴 했는데, 더이상 움직이지 않고 멈춘 채
시동도 걸리지 않는 상황이었어요.
주변 차들은 쌩쌩 달리고, 어둡고 제 차가 잘 보이지 않아
2차 사고의 위험이 아주 컸습니다. 지나가던 차들이 크락션을 크게 울렸고,
정말 당황스러운 상황이라서 보험사에 전화하고 발만 동동 굴리고 있었습니다.

빠르게 다가오는 차들의 소리에 공포감에 휩싸여,
일단 내려서 멀리 떨어져야한다는 상식마저 기억나지 않고 패닉상태였어요.
그런데 큰 도로청소차가 제 뒤에 서서 비상등을 함께 켜고 있더라구요.
윤영화 차장님이 오셔서 위험하니 내리라고 알려주시고,
사고 위험에 대해 알려주시고, 이런 일이 있을 때는 먼저 내려서 차로부터 멀리 떨어져 안전을 확보하라고 알려주셨습니다.
운전하시던 큰 도로청소차를 제 차로부터 일정거리 뒤에서 안내등을 켜고 지켜주셨습니다.

견인차가 오기까지 1시간 가량을 같이 기다려주시고
불안해하는 저를 안심시켜주셨어요.
만약에 그냥 지나가셨더라면, 정말 큰 사고로 이어졌을 것 같습니다.
저 뿐만 아니라 다른 차량의 운전자도 위험에 처할 수 있는 상황이었는데,
늦은 밤 피곤하실텐데 기꺼이 도와주시고 지켜주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윤영화 차장님 같은 분들이 계셔서.. 안심하고 생활하는 것 같습니다.
도로 청소 뿐만 아니라 도로 안전까지 책임져주시는 서울의 일꾼이십니다.
이 은혜를 어떻게 보답해야할지 정말 감사드립니다.

오늘도 무사히, 건강한하루 행복한 하루 보내시기를 기도드립니다.

목록

컨텐츠 담당자 및 만족도 평가

담당기관 :
서울시설공단
전화 :
02-2290-6114

컨텐츠 만족도 평가